*  *  
  Date  :  2010년 06월 27일
  Name  :  포프     * Go Home
  File #1  Download : 113 (152.6 KB)


[2010.06.27] 주말에 직접 개발한 액체 -_-. 시원하고 커피맛-_-이 나며 부드러운 거품이 일품이다. 거품은 제조법에 따라 기네스 맥주 같은 거품이나 보통 맥주 같은 거품으로 만들 수 있다. 드실 분은 놀러오세요ㅋㅋ

H군(秀)   2010/06/30   
이거슨..........
포프   2010/06/30   
원두 같은 걸 끼얹나?
H군(秀)   2010/06/30   
저번에 저한테 실험한 거군요...
지금은 완성 된 건가요?
포프   2010/06/30   
니가 마신건 FC-184 용액이다. 이건 그에 비해 bold한 느낌이 개선된 것이지... 완성은 니 마음 속에 있는 것.
눈떠아님   2010/07/01  *
흠...쫌있으면 하우스맥주도 만들기세~
흠..시음하로가야하나
포프   2010/07/01   
하우스 맥주도 만들고 싶긴한데 귀찮아서 못 할 듯. 재료 사서 섞으면 되는 칵테일도 귀찮아서 못하고 있는데... -_-
days   2010/07/02  *
와. 신기하다. 먹고시파요 /ㅁ/
포프   2010/07/02   
놀러오렴ㅎㅎ 혹은 사전 예약 시 오봉(!)에 담아서 배달도 된단다. (단, 내 것도 탐)
mahastha   2010/07/03  *
오 더치커피는 흑맥주와 잘 어울린다던데; 믹스 앤 매치의 ...ㅎㅎㅎ
포프   2010/07/04   
커피맛 맥주라던가 맥주맛 커피가 있으면 좋겠다ㅋㅋㅋ
김연아   2010/07/04  *
커피맛이 나면 커피지?
시원하겠다...캬~ 여름엔 아이스커피/맥주가 쵝오!!
광지구   2010/07/04   
푸하하 끊임없는 개발정신ㅋㅋㅋ 화이트캣 맥주는 어찌 되었는지? ㅋㅋ 그리구 커피맛 맥주? 그런 거 있지 않아요? 없나.. 한번 도전해봐요ㅋㅋ 보드카에도 커피 가루 넣어서 먹고 그러잖아요ㅋㅋ
포프   2010/07/04   
연아// 엉 커피. 여름 가기 전에 와서 드셔
광지구// 화이트캣 맥주에 가장 가깝다고 생각한 레서피를 구한 다음 몇 가지 테스트를 하다가 속병이 나서 중단한 상태야ㅋㅋ 곧 재개할 예정이니 기대해주삼.
H군(秀)   2010/07/05   
레드 와인은 잘 팔린다. 화이트 와인도 그에 못지않게 잘 팔린다. 하지만 색깔이 그 중간 정도인 핑크빛 와인 로제는 잘 안 팔린다.
큰머리   2010/07/06   
홍콩에 커피+홍차+우유를 섞은 음료가 있어요.
호기심 왕성하신 포프님께서 한 번 도전해보시길!
(비율은 비밀임 ㅋㅋㅋㅋㅋㅋ)
포프   2010/07/06   
음... 짜장면+짬뽕+볶음밥을 섞은 느낌은 아니겠죠?
아니면 우유+초코우유+딸기우유 이런 느낌일까요? ㅋㅋㅋ
포프   2010/07/06   
H군// 로제 까는 글임? 아침부터 술 얘기 하니까 어제 마신 맥주가 부대낀다;;;
땡글   2010/07/07  *
우유+초코우유+딸기우유 => 요건 제가 해보죠
포프   2010/07/07   
오오 기대기대. 비율은 우유:초코우유:딸기우유 = 1:10:10이 어떨까 싶어.
Name  Pass  
 L  

1523hits

[2010.06.27] 주말에 직접 개발한 액체 -_-. 시원하고 커피맛-_-이 나며 부드러운 거품이 일품이다. 거품은 제조법에 따라 기네스 맥주 같은 거품이나 보통 맥주 같은 거품으로 만들 수 있다. 드실 분은 놀러오세요ㅋㅋ
 
1421hits

[2010.06.23] 하룻밤 나갔다 왔다가 득템한 것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칼스버그 여자-_-가 준 머플러, 칼스버그 여자가 준 머리띠, 광팔이한테 얻어온 심슨 티셔츠, (유통기한이 1분만 지나도 다 버린다는) 광순이한테 얻어온 초코볼-유통기한 지나기 전에 얻었으나 가져오기 전에 유통기한 지남ㅋㅋ.
 
1464hits

[2010.06.15] 오늘 점심은 행주산성에서 오리 로스구이+오리 불고기!!! 사무실로 돌아오는 길이 20분밖에 안 걸릴 줄이야... 자주 애용해야겠음!
 
1217hits

[2010.06.14] 원본은 이겁니다. 그럼 완성본은 어디에 있을까요?
 
3439hits

[2010.06.07] 이로써 모니터+키보드+마우스 1 set으로 PC와 맥미니의 동시 사용이 가능해졌습니다. 브라보!
 
1496hits

[2010.06.05] 오밤중에 이런거 만드는 취미가 생겼으니 다이어트 시작한 지 3주만에 0.5kg 찐 것은 어찌보면 당연한 결과?
 
1499hits

[2010.05.31] 부지런한 척 해보려고 (억지로 올리는) 주말에 갔었던 까페 사진. 홍대 인근.
 
1766hits

[2010.05.30] 홍대 까페에 있던 피규어. 검색을 해보니 아톰의 여동생 '우란'이라는 캐릭터가 있다고 하는데... 어쨌거나 지금 이게 무슨 시츄에이션인지는 눈떠가 설명해주기 바람. 난 모르겠음.
 
1427hits

[2010.05.26] 서울 시정이 33km에 달했다는 날. 어쩐지 한 마디로 '개화창'하다고 했어.
 
4448hits

[2010.05.25] 저는 '올해의 목표' 따위를 세우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올해의 목표'를 다르게 해석하자면 연초에는 무엇으로 부지런을 떨까? 정도가 되어버리기 쉽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올해는 순수하게 심심해서 목표를 세웠습니다. 그것은 바로바로 저글링!!!(스타 저글링 아님) 상반기도 채 지나기 전에 달성해버린 포프의 올해의 목표를 구경 하시죠. 클릭~ (IE에서는 바로 재생 가능. iPhone, iPod Touch, iPad 등에서는 리플에 있는 mp4 링크를 누르면 바로 재생 됩니다)
 
 L  S [1][2][3][4][5][6][7][8][9] 10 ..[57] >>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RuVin / FOF